자유한국당이 당 소속 비례대표 김현아 의원 섭외를 해서 녹화를 한 무한도전에 방송금지 가처분신청을 했습니다. 4월 1일 방송 예정으로 녹화를 한 무한도전 '국민의원' 특집과 관련해서 법원에 방송금지 가처분 신청을 낸 것입니다.


자유한국당 정준길 대변인은 30일 한 매체와의 통화에서 "한국당 명의로 문화방송을 상대로 한 방송 출연금지 가처분 신청을 했다"라고 밝혔습니다.





이어 "일개 PD 한 명이 강제로 한 것이라고 판단하고 있다"라며 "법원에서 판단하면 그 판단에 따르면 되는 것이다"라고 덧붙였습니다.


자유한국당 측은 무한도전 측이 편파적인 섭외를 했다라는 주장인데요. 5개 정당에서 각 1명 씩 국회의원을 섭외하면서 자유한국당 의원들 가운데에서는 사실상 바른정당과 함께하는 자유한국당 비례대표 김현아 의원 선택해서 섭외를 한 것은 5개 정당의 대표에 대해서 형평성에 어긋난다는 것입니다. 



자유한국당 비례대표 김현아 의원은 지난 1월 새누리당 탈당 사태 당시 바른정당과 입장을 함께하는 모습을 보였는데요. 하지만 자유한국당을 탈당할 경우에 비례대표는 의원직을 상실하게 되기때문에 바른정당에 함께 가지 못했습니다. 자유한국당 측은 뜻이 다른 비례대표 김현아를 탈당을 하라고 요구했지만 탈당을 하지 않자 당원권 정지 3년이라는 중징계를 내렸습니다.


자유한국당 정준길 대변인은 28일 논평에서도 "비례대표 김현아 의원은 바른정당 창당 행사에 참석하고 공식 행사에 사회를 보는 등 해당행위를 일삼아 왔다. 실제로는 바른정당 의원 2명이 출연하고 자유한국당 의원은 출연하지 않는 것이므로 방송의 공정성에 정면으로 반한다"라고 밝혔습니다.



(무한도전 출연 국회의원 이용주 의원 국회의원 김현아 무한도전 박주민 무한도전 국민내각 국회의원 무한도전 국민내각 국회의원 이용주 무도 국민내각 국회의원 무한도전 김현아 무한도전 내각 무한도전 이정미 무한도전 세월호 김종인 탈당 의원직 무한도전 국민의원 무한도전 정치 국회의원 이정미 무한도전 예고편 무한도전 바른정당)


그러나 무한도전 측은 국회의원 개인의 정치적 행보보다는 입법 주제별로 전문성에 초점을 맞춰서 각 당 의원들을 섭외했다로 했습니다.


20대 총선에서 새누리당 비례대표로 국회의원 뺏찌를단 김현아 의원에 대해 네티즌들은 그리 고운 시선이 아닌데요. 자기와는 정치적 입장이 다르니 의원직을 내려놓더라도 바른정당으로 가야 한다는게 네티즌들의 의견인데요. 어떻게 보면 흔히들 국회의원은 '꿀빠는 직업'이라고 하잖아요. 비례대표는 그 정당 소속이니 탈당을 할 경우 의원직을 상실하니 당연히 탈당은 안하고 꿀은 빨고 싶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Posted by 1 + 1 = 싸구려면봉


잘못된 정보의 수정 이나 저작권 침해되는 내용, 이미지, 동영상의 삭제를 요청하실 경우 방명록에 남겨 주세요.
확인후 즉시 조치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