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일 조민기 딸 조윤경이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서 자신의 근황을 알리며 8일 방송된 '별별톡쇼'에서 언급이 되었던 "조윤경이 한 연예 기획사와 계약을 눈앞에 두고 있었다. 아버지 조민기의 미투 사건이 터지면서 계약을 보류했다고 한다"라는 소식에 대해서 해명을 했습니다.


조윤경은 "방송에 나와 기사화되었던 기획사 계약에 관한 글이다"라며 장문의 글을 올렸는데요.





그는 "우선 누군가의 딸로 먼저 얼구루이 알려진 저로서 아무 말 없이 제 SNS 활동을 시작하다는 것이 무책임하다고 판단하여 이렇게 글을 씁니다"라면서 "저로 인해 다시금 좋지 못한 기억이 떠오르거나, 다시 부정적으로 회자될 피해자분들을 위해 저는 제 계정을 비공개로 돌렸습니다. 그리고 원래 하던 학업에 집중하고 내년에 가게 될 대학원 박사과정을 위해 성실히 준비해가고 있었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어서 "하루아침에 연예인 지망생이 되었다"라며 억움함을 드러냈는데요.


조윤경은 "제 꿈은 화장품 만드는 사람은 맞습니다. 그러나 출처 불분명한 이야기를 통해 저는 하루아침에 TV에 나오고 싶어 했지만 무산된 사람이 되어 있었습니다"라고 루머에 대해서 해명을 했습니다.




그는 "부족한 저이지만 감사하게도 유학생활에 관한 이야기를 궁금해 해주시는 분이 많았고 저 또한 제 대학원 생활 및 공부 과정에 대한 공유를 위해 브이로그를 시작하고 있었습니다. 하지만제가 영상 편집 기술, 센스가 부족하기 때문에 관련 기획사와 몇 번의 콘택트가 있었던 것은 사실입니다. 그렇지만 저만의 색을 갖춘 후에 계약하는 것이 맞다고 판단하여 생각을 바꾸었습니다"라고 그러한 소문이 나오게 된 배경에 대해서 설명했습니다.


마지막으로 조민기 미투 피해자들에게 사과의 뜻을 전했는데요. 


조윤경은 "이 글을 통해 다시 이야기가 나오고 상처를 받으실 분들에게도 정말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라고 밝혔습니다. 




Posted by 1 + 1 = 싸구려면봉


잘못된 정보의 수정 이나 저작권 침해되는 내용, 이미지, 동영상의 삭제를 요청하실 경우 방명록에 남겨 주세요.
확인후 즉시 조치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