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일 방송된 '미운 우리 새끼'에서 하하는 김종국에게 송지효와 홍진영 중에서 누가 더 좋냐고 물었고, 이에 김종국은 "둘 중에 굳이 고르라고하면 홍진영"이라고 꼽았습니다.


이에 하하는 "지효가 약간 서운해하더라고. 지효한테 술 먹고 전화가 왔었어요"라고 말해서 웃음을 줬습니다.





김종국은 그럴리가 없다라면서 웃었고, 스튜디오에 있던 어머니들은 홍진영이 괜찮다고 모두 입을 모아 칭찬을 했습니다.


한편 하하는 김종국의 연애 성향에 대해서 언급을 하기도했는데요. 하하는 "예전에 김종국에게 소개팅을 시켜줬는데, 진짜 매너만 좋고 끝이었다. 김종국 사귀는거 진짜 쉬운데. 3번만 대시하면 된다"라면서 "김종국에게 '좋다'고 이야기를 하면 그때부터 그 여자에게 관심을 가진다. '사귀자'하면 '그래'하고 넘어온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에 김종국은 "진짜다"라면서 "그런데 지금은 다르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하하는 "그런데 엮이는 거 싫어한다"라며 "자신이 아는 사람과 썸이 있던 여자와는 절대 안만난다"라고 했습니다.


김종국은 자신의 결혼관에 대해서도 언급을 했는데요. 김종국은 "내년에 딱 결혼하면 좋다"라면서 "올해 만나고 1년 연애하고 내년 가을 겨울 즈음에 결혼하고 싶다"라고 털어놓았습니다.





이상형을 묻는 질문에는 "그게 뭐가 중요하냐. 내가 상을 보고 장가 살 상황은 아니다"라고 말해 웃음을 줬습니다.


김종국은 현재 솔로인 양세찬에게 "조금이라도 어릴 때 연인을 만났으면 좋겠다"라면서 "나도 예전에는 내가 결혼하고 싶을 때 갈 수 있을줄 알았다. 선택의 폭도 좁아지고 더 신중해지고 사람 만나는 것이 너무 힘들다"라고 솔직한 마음을 전했습니다. 




Posted by 1 + 1 = 싸구려면봉


잘못된 정보의 수정 이나 저작권 침해되는 내용, 이미지, 동영상의 삭제를 요청하실 경우 방명록에 남겨 주세요.
확인후 즉시 조치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