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현지시간으로 14일 제이미 폭스가 성폭행 혐의에 휩싸였습니다.


2002년 한 여성이 라스베이거스에서 제이미 폭스에게 성폭을 당했다고 주장을 하고 있는데요. 제이미 폭스가 성행위를 강요했으며, 이를 거부하자 성기로 자신의 얼굴을 때렸다고 합니다.





현재 이 여성의 신상은 공개되지 않았으며 보호를 받고 있습니다.


이에 제이미 폭스 변호인 측은 제이미 폭스의 이러한 행동은 성폭행 혐의가 아니라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제이미 폭스 변호인은 "제이미 폭스가 자신의 성기로 때렸다는 여성의 주장은 엄밀히 말하면 성폭행이 아니다"라면서 "그런 주장은 터무니없는 주장이다"라고 반박을 하고 있습니다.





제이미 폭스가 선임한 또 다른 변호사는 네바다 주 법의 한 조항을 인용해서 캘리포니아 주에서의 성폭행은 "성적인 행위가 있어야 적용된다"라면서 "성폭행은 강제적인 강간으로 정의가 된다"라고 설명을 했습니다.


그리고는 이어서 "따라 제이미 폭스가 성기로 자신의 얼굴을 때렸다고 주장하는 여성의 주장이 사실일지라도, 성폭행이 아니다"라고 제이미 폭스의 행위는 성폭행이 아니라고 부인했습니다. 





Posted by 1 + 1 = 싸구려면봉


잘못된 정보의 수정 이나 저작권 침해되는 내용, 이미지, 동영상의 삭제를 요청하실 경우 방명록에 남겨 주세요.
확인후 즉시 조치하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