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일 방송된 '아는 형님'에서는 이유리가 전학생으로 출연을 했는데요.


이날 방송에서 이유리는 얼마전에 촬영했던 드라마 '숨바꼭질'이 방송 될 당시 '아는 형님'과 동시간대에 편성되어 시청률 경쟁을 펼쳤다고 밝혔습니다.





이유리는 "당시 '아는 형님'의 게스트에 따라서 드라마 시청률이 영향을 받았다"라면서 "휴대폰으로 실시간 시청률까지 확인했다"라고 고백을 했습니다.





이어서 그는 "드라마의 중요한 내용이 방영되던 회차에 하필이면 '아는 형님'의 게스트가 강력했다"라며 "바로 아이유와 이준기가 나왔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에 강호동은 "2018년 시청률 1위 회차"라고 설명했습니다. 



한편 이날 이상민은 이유리의 결혼 생활이 언급이 되자 화들짝 놀랐는데요.


이어 이상민은 이수근에게 "이유리가 결혼했어?"라며 못믿겠다는 듯 물었습니다. 이에 이수근은 "상민이 형 되게 실망했는데. 결혼했냐고 묻는다"라고 큰소리라 말해 웃음을 줬습니다.





이런 이상민의 반응에 이유리는 "어머~ 나한테 관심이 있었나봐"라면서 웃었습니다.


이후 콩트를 이어가던 중 이수근은 "상민이 형 안타까워 죽겠다. 결혼했다는 이야기를 듣고 저기압이다"라고 농담을 했고, 옆에 있던 이상민은 "오랜만에 설레는 목소리였는데"라고 털어놔 폭소케 했습니다. 




Posted by 1 + 1 = 싸구려면봉


잘못된 정보의 수정 이나 저작권 침해되는 내용, 이미지, 동영상의 삭제를 요청하실 경우 방명록에 남겨 주세요.
확인후 즉시 조치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