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측에 따르면 최민수가 지난해 9월 17일 오후 1시께 서울 여의도 한 도로에서 피해 차량이 진로를 방해하자 해당 차량을 추월한 후 급제동해 교통사고를 유발했다라며 피해 차량은 앞에서 급정거한 최씨의 차량을 피하지 못해 수백만원 상당의 수리비가 발생했다고 전했습니다.


31일 서울 남부지검은 특수협박, 특수재물손괴, 모욕 등 3개 혐의로 최민수를 29일 불구속 기소했다고 밝혔는데요.





이에 대해 최민수는 "최근 여러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많은 사랑과 응원을 받던 중에 이런 일이 알려져 시청자들께 죄송할 따름이다"라고 우선 사과의 뜻을 전했습니다.


최민수는 "내가 1차선으로 주행하던 중 2차선에서 갑자기 '깜빡이' 표시등도 켜지 않고 상대 차가 치고 들어왔다. 동승자가 커피를 쏟을 정도로 브레이크를 밟았는데 내 차가 약간 쓸린 느낌이 났다. 상대도 2초 정도 정지했다가 출발한 거로 봐서는 사고를 인지한 것이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어서 그는 "상대가 그냥 가기에 세우라고 경적을 울렸늗네 무시하고 계속 갔다"라고 당시를 설명했는데요.


그리고는 "그래도 기다렸다가 그 차 앞에 내 차를 세웠는데 시속 20~30km 수준이었다. 이후 상대와 실랑이를 했는데 '산에서 왜 내려왔냐'라고 막말을 해서 나도 화가 났다"라고 말했습니다.



(최민수 보복운전, 최수종 최민수 싸움, 최민수 오토바이, 최민수 군대, 신성일 최민수, 최민수 심장병, 최민수 노인폭행 진실, 최민수 동상이몽, 최민수 피디 폭행, 강주은 나이, 최수종 최민수, 최민수 집사부일체)


보복운전으로 상대 차가 망가졌다는 데 대해서는 "상대 차에 못으로 찍힌 것 같은 손해가 있었는데 내 차는 앞뒤범퍼가 고무라 그런 흔적이 남을 수가 없다"라며 "더 시시비비를 따져봐야 할 부분이다"라고 자신의 혐의에 대해서 반박을 했습니다.


당시 최민수 차량에는 블랙박스가 제대로 연결되어 있지 않았고, 상대측은 블랙박스가 있지만 제출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Posted by 1 + 1 = 싸구려면봉


잘못된 정보의 수정 이나 저작권 침해되는 내용, 이미지, 동영상의 삭제를 요청하실 경우 방명록에 남겨 주세요.
확인후 즉시 조치하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