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일 방송된 '1박 2일'은 차태현 3남매 '차차차 삼남매'와 함께하는 겨울방학 여행 특집으로 꾸며졌습니다.


이날 멤버들은 수찬이 태은이 수진이와 함께 여행을 떠났는데요. 1박 2일의 새 PD인 김성 PD는 차차차 삼남매가 계획한 여행계획표대로 여행이 진행이 된다고 설명을 했습니다.





수찬이가 가고 싶어 한 눈 썰매장에 도착해서 세 팀으로 나누어 썰매타기에 돌입을 했는데요. 태은이와 수진이를 맡은 멤버들은 눈썰매 지옥에 빠졌습니다.


윤시윤은 태은이를 데리고 눈썰매를 계속 타느라 지쳐만갔고, 차태현 역시도 수진이가 눈썰매에 푹 빠져 눈썰매 지옥에서 벗어나지 못했습니다.


멤버들은 김성 PD가 점심 복불복을 진행한 후에야 눈썰매 지옥에서 탈출을 할 수가 있었는데요. 멤버들은 아이들을 포함해 2명씩 짝을 지어 인형 잡기 게임을 시작했고, 이 게임에서 김종민이 1등을 차지했습니다.





멤버들은 게임 결과에 따라서 접시를 받았는데요. 차차차 삼남매는 원하는 만큼 음식을 가져와서 먹을 수 있었지만 멤버들은 딱 한 번씩만 기회가 있었고, 그 와중에  차태현은 꼴찌로 굶어야 했습니다.


두 딸을 옆에 두고 아이들이 원하는 음식을 가져다 주느라 바쁜 아빠 차태현은 급기야 "일하고 싶다"라고 자기도 모르게 본심이 튀어나와 폭소케 했습니다.


김준호는 탄산음료가 먹고 싶어 수찬이와 끝말잇기 대결을 했지만, 수찬이는 티셔츠로 김준호를 이겼습니다. 데프콘도 수찬이에게 도전장을 내밀었으나 결과는 패배를... 



점심식사가 끝나고 다음 일정으로 태은이의 자연학습 시간이 돌아왔습니다. 태은이는 함께 차를 타고 갈 삼촌으로 앞서 처음에 같이 타고 온 김준호와 김종민을 선택했습니다.


삼남매와 멤버들은 양, 돼지 등을 만날 수 있는 목장에 도착을 했고, 동물을 보고 싶어 했던 태은이는 먹이주기 체험에 적극적으로 참여를 했습니다.





삼남매와 멤버들은 보더콜리 종의 개가 하는 양 떼 몰이 시범을 보게 되었고, 김성 PD는 양 떼 몰이 타임이 끝난 후 인간 양 떼 몰이 게임을 해야 한다고 말했는데요. 단 차태현은 아이들을 돌봐야 해서 열외가 되었습니다.


한 팀을 이룬 김준호 김종민 윤시윤이 승리한 가운데 김성 PD는 엄청난 혜택이 주어질 것이라고 예고를 했고, 혜택의 정체는 아이들이 준비한 책과 인형 선물이었습니다. 




Posted by 1 + 1 = 싸구려면봉


잘못된 정보의 수정 이나 저작권 침해되는 내용, 이미지, 동영상의 삭제를 요청하실 경우 방명록에 남겨 주세요.
확인후 즉시 조치하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