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일 방송된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김건모가 집에 메밀국수를 만드는 기계를 집에 들여 절친한 동생 고명환과 함께 메밀국수를 만들어 먹는 모습이 그려졌습니다.


이날 방송에서 김건모는 절친한 동생 고명환이 부인 임지은과 함께 운영하는 메밀국숫집을 찾았다가 메밀국수 맛에 푹 빠졌습니다.





김건모는 고명환에게 "집에서 해먹게 이것 좀 가르쳐달라"면서 "아무한테도 얘기 안할게"라며 맛의 비밀을 지킬 것을 약속했습니다.


스튜디오에서 이를 본 김건모 어머니는 "여러가지 한다"라며 혀를 찼고, 김건모는 "기계 때문에 집에서 하긴 힘들다"라는 고명환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메밀국수를 집에서 직접 만들어먹겠다는 굳은 의지를 보였습니다. 



김건모의 이러한 굳은 의지에 고명환은 결국 GG.


김건모와 고명환은 메밀국수 기계를 싣고는 김건모 집을 향했습니다. 생애 최초로 메밀국수 기계들이 가정집을 방문하는 ㄷㄷㄷ...





또 집에서 일을 벌인 김건모에 어머니는 "공업사가 따로 없다"라면서 "짐이 얼마나 많아졌는지 모른다"라고 푸념을 했습니다.


우여곡절 끝에 드디어 메밀국수는 완성이 되었고, 김건모는 자신이 직접 만들어 낸 1호 메밀국수 맛에 감탄을 했습니다. 




Posted by 1 + 1 = 싸구려면봉


잘못된 정보의 수정 이나 저작권 침해되는 내용, 이미지, 동영상의 삭제를 요청하실 경우 방명록에 남겨 주세요.
확인후 즉시 조치하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