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청에 따르면 2015년 기준 우리나라 자영업자의 수는 556만명으로 나와있습니다.

경제활동인구 2695만 중 실업자를 제외하고 4~5명 중 한명이 자영업자라는 얘기입니다. 이들의 부양가족까지 ㅍ함한다면 우리나라 인구 중 2천만명 가까이가 자영업으로 생계를 이어가고 있다고도 볼 수 있습니다.

그런데 최근 자영업자들 사이에서는 IMF 때보다 더 어렵다는 얘기가 나오고 있습니다. 수치상으로도 지난해 폐업한 자영업자 수는 8만9천명, 5년 내 최고 수치입니다. 서울시의 경우 개업하는 가게 10곳 중에 6곳이 3년 안에 문을 닫는다고 합니다. 

이런 상황인데도 빚을 내서라도 자영업을 하겠다고 뛰어드는 사람들은 여전히 많이 있습니다.





장사의 꿈을 안고 개업을 하지만 망할 수밖에 없고, 그 망한 자리에는 또 누군가가 들어와서 또 다시 장사를 하고 그리고는 또 망해서 나가고... 왜 우리는 이런 악순환의 고리 속에서 있을까요?

열심히 좋은 재료로 좋은 음식을 파는 사장님들이 왜 그들의 소박한 꿈조차 이루지 못하게 된 것일까요?

2016 사장님의 눈물은 요식업 자영업자들이 성실하게 장사를 해도 망할 수 밖에 없는 우리사회의 현실과 구조를 보여주고 치열한 경쟁 속에서 살아남을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인지 찾아봅니다.  



<주방 철거업체 사장님의 일주일>

폐업하는 가게의 주방 철거작업을하면서

중고주방용품 아울렛을 하는 우성주방 박제원 대표

철거작업이 매일매일 있다고 합니다. 많은 날에는 하루에 서너 군데 작업을 한다고 하네요.

이 사업 시작한 이래 최고로 잘되고 있다고 하지만 오히려 이런 현실이 착잡합니다.



<패밀리 레스토랑 폐업사례 - 1년 8개월만에 4억 빚지고 폐업>

직장생활을 하다가 정년퇴임한 아버지와

갓 태어난 아이를 위해 친구들에게 돈을 빌리고 대출을 받아 개업

내가 불성실하게 하다가 망했으면 억울하지나 않다.

직원 시켜서 문 연적 단 하루도 없다.

스트레스 때문에 이석증까지 얻으며, 정말 열심히 일했다.



<줄서는 맛집에서 파리 날리는 집으로 - 대통밥집 사장님>

대나무를 재활용하지 않아서 모방송에서 착한식당으로 선정이 되어 예약이 필수였다던 맛집.

하지만 지금은 장사 22년만에 이런 적이 없을 정도로 손님이 줄었습니다. 



(sbs 스페셜 도도맘 sbs스페셜 이혼연습 sbs스페셜 이혼 시사매거진 2580 sbs 스페셜 병원의고백 kbs 스페셜 sbs스페셜 제주별곡 sbs스페셜 어버이연합 sbs 스페셜 헬조선과 게임의 법칙 sbs스페셜 앵그리 드라이버 mbc 스페셜 sbs 스페셜 설탕전쟁 sbs스페셜 다시보기 다큐 3일 sbs 사장님의 눈물 sbs스페셜 세월호 sbs스페셜 사장님의 눈물 sbs 스페셜 sbs 자영업자 2016 사장님의 눈물)


<홍대 양고기집 사례 - 골목 살려놨더니 무조건 나가라>

1. 아무거도 없던 골목길 연립주택 1층에 세를 얻어서 가게를 염

2. 인테리어와 개조 비용 7천만원 투자

3. 양고기집이 잘되면서 골목에 하나 둘 음식점들이 모여들면서 강가로 변모

4. 2년 임대차 계약이 끝나고 재계약하려 했지만 임대료 인상 법정 상한선

   9% 이상 임대료를 받을 목적으로 무조건 나가라고 통보 



<홍대 돈가스집 - 좋은 음식과 성실함으로 승부하던 시대는 지났다>

1. 망원동에서 장사하다가 망하고 직장생활, 다시 홍대 앞에 가게 오픈

2. 보쌈과 족발을 팔다가 최근 메인 메뉴를 돈가스로 바꿈

3. 음식 가격 위치 다 좋은데 손님이 거의 없음

4. 출근할 때마다 전단지 돌리는 사장님



<장사 망하지 않으려면 좋은 건물주를 만나라>

같은 건물에서 두 번째 쫓겨날 위기에 있는 가로수길 곱창집 사장님

1. 골목에서 제일 장사가 잘되던 가게 중 하나

2. 그런데 건물주가 바뀌면서 자기가 곱창가게를 내겠다며 나가라고 통보

3. 대화를 통해 곱창집은 그 건물 지하로 옮겨서 장사

4. 옮겨서 장사한지 3년만에, 계속 장사를 하겠다는 의사를 문건으로

표시하지 않은 것을 빌미로 강제집행 예고 




Posted by 1 + 1 = 싸구려면봉


잘못된 정보의 수정 이나 저작권 침해되는 내용, 이미지, 동영상의 삭제를 요청하실 경우 방명록에 남겨 주세요.
확인후 즉시 조치하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