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창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국회 대정부질문에서 스쿨폴리스가 여고생과 성관계를 맺은 사건에 대해 "여학교에 잘 생긴 남자 경찰관을 배치하면서 예견된 일"이라고 한 발언이 논란이 일자 사과를 했습니다.


표창원 의원은 라디오 방송에 출연해서 "표현 자체에 오해를 불러 일으키게 한 점이 있었다. 논란에 대해 사과 드린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표창원은 "다만 그 말씀의 요체는 경찰이 학교전담경찰관을 선발하면서 인기도와 호감도를 기준으로 선발하다 보니까 결국 외모를 선발하는 현상이 벌어진 것"이라며 "학교전담경찰관들이 자꾸 포스터를 붙이면서 외모를 나타내고 무엇이든 상담해주겠다는 이벤트를 하면서 위험한 상황들이 연출되는 제도적 문제가 있다는 것을 지적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런 부분을 보지 않고 적발된 개인 경찰관에게만 비난의 화살을 집중할 경우에는 문제의 본질을 파악하지 못하고 추가적인 문제의 예방을 못하게 되는 점을 지적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표창원 잘생긴 경찰 표창원 여고생 표창원 여성단체  표창원 학력 표창원 영어 표창원 트위터 강적들 표창원 소방 표창원 국회 대정부질문 표팔만 표창원 표창원 스토킹 8만원 표창원 보좌진 표창원 경찰발언)


표창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자신의 발언을 두고 여성단체 등의 지적에 대해서 

"상당히 당황스럽다. 백남기씨 사건, 법조 비리 등은 전혀 제기되지 않고 발언에 대한 해석의 논리만 있는 게 유감스럽다"라면서 "하지만 결국 불필요한 논란을 자초한 것은 저이기 때문에 이 부분은 제가 반성하겠다"라는 입장을 보였습니다. 




Posted by 1 + 1 = 싸구려면봉


잘못된 정보의 수정 이나 저작권 침해되는 내용, 이미지, 동영상의 삭제를 요청하실 경우 방명록에 남겨 주세요.
확인후 즉시 조치하겠습니다.